메뉴 건너뛰기


프레시안, 2017.03.30, "민영화 그만두고 '발전공기업'을 해체 재편해야"

 

특히 5개 발전공기업의 재편 등 에너지 정책 전환의 '로드맵'이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방법론을 통해 제안된 것은 사실상 처음 있는 일이다. 송 실장은 다음과 같이 주장했다. 

 

"단기적으로는 실패한 정책인 전력·가스 민영화·시장화 정책의 전면 중단, 박근혜 정부가 마지막까지 부여잡고 있었던 에너지 공기업 기능조정 정책을 백지화하는 것이 급선무이다. 

 

5개 발전공기업과 한수원의 주식상장은 에너지 전환을 가로막고 석탄과 원전을 고수하여 수익성 경쟁을 강화하는 체계, 그 수익을 사유화하는 체계로 전락시킬 것이다. 나아가 전력산업의 안전성·안정성을 후퇴시킬 수밖에 없다. 가스산업의 직수입과 도시가스법 시행령 개정 등 편법을 동원한 시장화 정책 역시 마찬가지이다.  

 

에너지 전환을 위해서는 5개 발전 공기업과 가스공사 간 공적 협력관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들이 주체가 되어 에너지 전환을 선도해나가야 하며 전환의 비용을 공기업 수익을 통해 마련하는, 비용의 사회화 전략이 필요하다.  

 

현재 에너지 공기업들은 공공적 역할을 수행하면서도 국민의 신뢰를 받지 못한 채 반석탄·탈핵의 '적대적 대상'으로 전락하였다. 이러한 불통적·관료적 조직질서를 혁신하면서 시장에서가 아니라 공적으로 에너지 전환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공기업으로 거듭나야 할 것이다."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54556

번호 제목 날짜
370 한겨레 외: 공공부문의 공공성 회복, 문재인 정부에서 가능할까 (17.09.25) 2017.11.17
369 연합뉴스: 금융 공공기관 역대 CEO 3명 중 2명 '모피아' (17.09.18) 2017.11.17
368 서울신문: 공공기관 낙하산 상임감사 ‘물갈이 사각지대’ (17.09.13) 2017.11.17
367 오마이뉴스: 수십 년 주민과 함께한 지역철도, 죽어가는 이유는? (17.09.13) 2017.11.17
366 아시아경제: 속도 내는 '근로자이사제'…"'허수아비'론 안 돼vs무모한 실험" (17.09.12) 2017.09.13
365 참여와 혁신: 공공 노조, 1,600억 성과급 반납해 공익재단 세운다 (17.09.11) 2017.09.13
364 조세금융신문: 국제원산지정보원장 연임 '졸속통과' 논란…관세청, ‘강 건너 불구경’ (17.09.11) 2017.09.13
363 가스신문 외: 에너지전환 시대 천연가스 발전, 공기업이 담당해야 (17.08.28) 2017.09.13
362 매일노동뉴스 외: “중앙정부 교통예산, 대중교통 중심으로 재편해야” (17.08.25) 2017.09.13
361 시사저널: “다 바뀔 줄 알았는데, 말뿐인 정규직화였다” (17.08.24) 2017.09.13
360 내일신문: “휴게시간 위반시 버스기사도 처벌 … 불합리” (17.08.24) 2017.09.13
359 참여와 혁신: 당신의 출근길은 편안하십니까? (17.08.14) 2017.09.13
358 MBN뉴스: 회차지점서 노상방뇨…기사님들의 사정은? (17.08.17) 2017.09.13
357 국민일보 외: [숨겨진 낙하산, 공공기관 상임감사] 새로 임명해야 할 자리 28개 (17.07.31) 2017.09.13
356 동아일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사당(대항병원)역? 그게 최선인가요” (17.08.03) 2017.09.13
355 한겨레: 공공성 빈약한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17.08.01) 2017.09.13
354 매일노동뉴스: “통신서비스, 공공서비스라는 자기정체성 회복해야” (17.08.01) 2017.09.13
353 매일노동뉴스: "서울 지하철 만성적 운영부채, 공적보조로 해결해야" (17.07.31) 2017.09.13
352 CBS노컷뉴스: 대형참사 부르는 버스 불법 감차 여전…부담은 운전기사 몫 (17.07.31) 2017.09.13
351 경향신문 외: 에너지 관련단체 "정부의 탈원전 중심 에너지 정책 지지" (17.07.26) 2017.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