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서울시 지하철 운영권을 통합하는 이유는 시민의 발인 공공교통을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대중교통으로 만드는 정책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함이다. 따라서 9호선 2·3단계는 민간업자가 아닌 공공기관에서 공공적으로 통합해 운영해야 된다. 그리고 외국인 대주주가 운영하는 9호선 1단계 구간의 운영권도 서울시가 넘겨받아 공공적으로 통합해 운영할 것을 제안한다.

 

매일노동뉴스, 오선근 사회공공연구원 부원장, 2017.05.02
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 민영화 중단해야
http://www.labor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4097

번호 제목 날짜
80 프레시안: KTX 경쟁 체제의 기가막힌 실체 (17.06.12) file 2017.06.25
79 매일노동뉴스: [안전한 서울지하철의 조건 ①] 서울교통공사 출범에 부쳐 (17.06.01) file 2017.06.25
78 프레시안: 일본의 천만원짜리 기차표, 우리의 장밋빛 미래인가? (17.05.18) file 2017.06.25
77 매일노동뉴스: [부산지하철이 위험하다 ③] 재창조 프로젝트는 지하철 안전 위협 구조조정 종합판 (17.02.08) file 2017.05.07
76 프레시안: 연금 공약, 1위 심상정 2위 문재인 3위 안철수 (17.05.03) file 2017.05.05
75 프레시안: 철도 민영화 적폐를 뿌리 뽑으려면 (17.04.21) file 2017.05.02
74 참세상 등: 공공부문의 적폐와 개혁과제 (17.05.01) file 2017.05.02
» 매일노동뉴스: 서울지하철 9호선 2·3단계 민영화 중단해야 (17.05.02) file 2017.05.02
72 프레시안: 예상대로 '민영화 적폐' 수서발KTX에 '관피아' 낙하산이 투하됐다 (17.04.11) file 2017.04.21
71 신아일보: 헌재의 대통령 파면 결정, 법치주의의 첫걸음 (17.03.15) file 2017.03.29
70 프레시안: 국토부는 '2층열차' 도입 막을 이유 없다 (17.03.09) file 2017.03.14
69 오마이뉴스: '수감 50일' 넘은 문형표, 왜 쫓겨나지 않을까 (17.02.21) file 2017.02.27
68 프레시안: 朴 정부, 탄핵 정국에 철도 민영화 카드 또 꺼냈다 (17.02.13) file 2017.02.27
67 오마이뉴스: 최악 실업률, 부산지하철 청년 정규직 대폭 늘려야(16.12.20) file 2016.12.20
66 프레시안: 핸드폰으로 승무원 호출, 이게 자랑인가? (16.12.09) file 2016.12.09
65 프레시안: 촛불에 숟가락 얹으려는 자, 누구인가 (16.11.29) file 2016.12.01
64 공무원U신문: 박근혜 정권 퇴진을 위한 총파업에 나서자! (16.11.22) file 2016.11.23
63 프레시안: 성과연봉제는 파괴적이고 야만적인 제도 (16.11.19) file 2016.11.23
62 YTN 라디오: 철도파업, 무리한 대체인력 투입에 사고위험 (16.11.01) file 2016.11.08
61 공무원U신문: 공무원법 개정안 저지 투쟁, 전환이 필요하다 (16.10.29) file 2016.10.30